정기전시회 -제11회-

 
  화원 (花園)

김 미성
197 x 225

   
 


다가올 봄의 화려함과 산뜻함을 표현했다

[이전글] [다음글]